전체 글 수: 638 (511 검색 됨) , 18 / 현재 19쪽 :들어가기 :가입  

내용 열람
이름: Lovely Angel
제목: 슬픈날의 편지
    
      

      
      
      
      
      

      
      
      
      

     슬픈 날의 편지




      
      
      모랫벌에 박혀 있는..


      하얀 조가비 처럼..


      내 마음속에 박혀 있는..


      정체를 알 수 없는..


      어떤 슬픔 하나..


      하도 오래되어 정든 슬픔 하나는..


      눈물로도 달랠 길 없고..


      그대의 따뜻한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습니다..


      내가 다른 이의 슬픔 속으로..


      깊이 들어갈 수 없듯이..


      그들도 나의 슬픔 속으로..


      깊이 들어올 수 없음을..


      담담히 받아들이며..


      지금은 그저..


      혼자만의 슬픔 속에 머무는 것이..


      참된 위로이며 기도입니다..


      슬픔은 오직..


      슬픔을 통해서만 치유된다는 믿음을..


      언제부터 지니게 되었는지..


      나도 잘 모르겠습니다..



      사랑하는 이여..


      항상 답답하시겠지만..


      오늘도 멀찍이서 지켜보며..


      좀 더 기다려 주십시오..


      이유없이 거리를 두고..


      그대를 비켜가는 듯한 나를..


      끝까지 용서해 달라는..


      이 터무니 없음을 용서하십시오..



      
      

      

      

      
      

      
      

  
      






52    좋은생각^^ [5]  썬플라워   2002/10/14  1443
51    자연을 관찰하는 데는 반드시 보답이 따른다.... [1]  맨처음마음   2002/10/14  475
50    지식은 모든 것들에 내재해 있다 ! [2]  맨처음마음   2002/10/14  465
   슬픈날의 편지  Lovely Angel   2002/10/14  887
48    여덟가지 거짓말... [1]  맨처음마음   2002/10/13  1060
47    낙오자란,,  바보   2002/10/12  722
46    그리운 말 한마디 ....  lily7925   2002/10/12  1007
45    사랑하면서 지켜야할 10가지........  Lovely Angel   2002/10/11  1136
44    방랑의 마음 (오상순)..  맨처음마음   2002/10/11  521
43    비에도 지지않고..  이연희   2002/10/11  605
42    ◈ 3 초 만 ◈ [12]  바보   2002/10/11  1255
41    아파치족 인디언들의 결혼 축시  까슝뽀츄리   2002/10/11  793
40    맑고 푸른 하늘을 가슴에 품고 살면 됩니다. [1]  바보   2002/10/10  834
39    인간은 입이 하나 귀가 둘이 있다. 이는 말하기 보다 듣기를 두 배 하라는 뜻이다.(탈무드)내용x [1]  lily7925   2002/10/08  547
38    습관이란 인간으로 하여금 어떤일이든지 하게 만든다.(도스토예프스키) 내용없음..  lily7925   2002/10/08  559
37    나눈다는 것 [4]  레몬사탕   2002/10/08  970
36    시간은 필요하다.. [1]  사막의 우물   2002/10/04  924
35    당신은 행복한 사람입니다. [4]  lily7925   2002/10/04  1736
34    돌멩이  바게트   2002/10/01  1151
33    내가 좋아하는 이  Lovely Angel   2002/09/30  1388
32      임성원   2002/09/30  751
31    '아침에 만나리라!'  별이   2002/09/29  754
30    '장편(掌篇)2' -김종삼-  홈지기   2002/09/29  591
29    뜨끈뜨끈한 글  lily7925   2002/09/27  1413
28    ♡오직 한 사람을 위해 기도 합니다♡ [2]  이쁜이   2002/09/27  1230
27    친구란... [3]  EG   2002/09/25  1481
26    좋은 글 ...  Lovely Angel   2002/09/24  1531

[1][2][3][4][5][6][7][8][9][10][11][12][13][14][15][16][17] 18 [19]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alz / images, from origial dotted by kollw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