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수: 638 (511 검색 됨) , 13 / 현재 19쪽 :들어가기 :가입  

내용 열람
이름: freedom
제목: 삶의 회의
아주 오래 전에 있었던 이야기입니다. 미국의 펜실바니아주에 큰 농장을 경영하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는 농사하면서 만족한 생을 하고 있었습니다 만은 어느 날 그의 사촌형 하나가 캐나다에서 석유사업에 착수해서 큰 돈을 벌었다고 하는 편지를 받게 됩니다. 여기서 그는 시험에 빠집니다. 그리고 형님에게 편지하기를 나를 그 석유사업에 동참하게 해 달라고 그렇게부탁을 합니다. 회답이 왔습니다. 석유공학에 대하여 지식이 전혀 없는 사람은 이 석유 사업과는 무관하니깐 동생은 그저 농사를 계속하는 것이 좋겠다고 했습니다. 이 사람은 오기가 나서 다시 대학에 들어가서 석유공학을 공부했습니다. 상한 수준의 공부를 한 다음에 또 편지를 했습니다. "형님, 내가 이제 석유공학에 대해서 많은 공부를 했으니 나를 취직시켜주고 함께 사업을 하도록 했으면 좋겠다"고. 형님은 그를 그러라고 허락을 했고 받아들이게 됩니다. 그는 23년 동안나 농사하면서 지내던 그 큰 농장을 833불에 팔아버립니다. 그리고 캐나다로 석유사업을 위해서 갔습니다. 그 농장을 사서 물려받은 새로운 주인이 가축에게 물을 마시려고 개울물을 이리저리 살피면서 보았더니 농장에 있는 개울물에서 아주 상한 냄새가 납니다. 이래서 전문가를 불러다가 알아보았더니 아주 큰 유전이 거기에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이 농장을 팔고 캐나다로 간 사람은 23년 동안 살면서도 자기 농장에 엄청난 유전이 있음을 몰랐습니다. 다음에 온 사람이 이유전을 개발해서 더 큰 부자가 되었다는 이야기입니다. 어떻습니까? 인생사가 다 이렇습니다.

쪼매니가....






187    비로소 한사람의 어른이 된다는 것은.....  freedom   2003/03/12  475
186    내가 나를 위로하는 날...... [1]  nice^^   2003/03/12  562
185    미소 [1]  바보   2003/03/07  657
184    소녀등대지기  freedom   2003/03/06  456
183    고통에서 벗어나는 길  cyblue   2003/03/05  431
182    만족과 성공 [1]  바보   2003/03/05  472
181    무엇이 성공인가.. [1]  cyblue   2003/03/03  436
180    사랑을 알게 해준 당신...감사합니다....  nice^^   2003/03/03  493
179    판사에서 주방장으로.......  freedom   2003/02/28  473
178    우주의..  바게트   2003/02/27  343
177    1마르크의 약속  freedom   2003/02/24  581
176    코스모스 [2]  바보   2003/02/23  475
175    맥도우브  freedom   2003/02/19  435
174    눈을 감고 보는 길  좋은글   2003/02/19  1257
173    세계가 만일 100명의 마을이라면.. [2]  홈지기   2003/02/17  607
172    부모님..  바보   2003/02/17  569
171    가정  바보   2003/02/15  421
170    사랑은 이런거 같네요..^^* [1]  lily7925   2003/02/11  679
169    때에 따라서는~~~ [1]  lily7925   2003/02/11  477
   삶의 회의  freedom   2003/02/10  547
167    있음의 벽을 허물어  freedom   2003/02/07  528
166    禪선 이야기-그분이 아니계신곳은 어디?  별찌   2003/02/05  472
165    (퍼옴) MBC 드라마 "눈사람" 대사중...  소금별   2003/02/05  804
164    행복한 마음  포도나무   2003/02/03  747
163    소중한 사람에게 [3]  꿈꾸는 소녀   2003/02/03  791
162    어떤 말들_  바게트   2003/01/28  721
161    아이와 모래  홈지기   2003/01/26  618

[1][2][3][4][5][6][7][8][9][10][11][12] 13 [14][15][16][17][18][19]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alz / images, from origial dotted by kollw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