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수: 628, 1 / 현재 24쪽 :들어가기 :가입  

내용 열람
이름: 홈지기
HomePage: http://www.supulgrim.org
제목: [너만 그런 것이 아니다]
잊지마라.
너만 그런것이 아니다
청춘만 그런것도 아니고
여자만 그런것도 아니다
가난한 사람만 그런것도 아니고
아픈 사람만 그런것도 아니다
실패한 사람만 그런것도 아니고
불행한 사람만 그런것도 아니다
떠나보낸 사람만 그런것도 아니고
떠나온사람만 그런것도 아니다
사람이라 그런것이고
인생이라 그런것이다
모두 다 그렇고
모두 다 그런것이다

                                     -비상






notice    ★ 로그인 후 글을 올려주세요~  홈지기   2015/03/10  161
627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  홈지기   2019/11/04  9
626    몇가지 좋은 글  홈지기   2019/11/04  5
625    [나는 성장 할 수 있다]  홈지기   2019/11/04  7
624    [가장 받고 싶은 상]  홈지기   2017/10/06  30
623    [내가 살아보니까]  홈지기   2016/06/08  73
622    [잊지마라]  홈지기   2015/09/16  106
621    [입을 다스리는 글]  홈지기   2015/09/16  171
620    비관주의  홈지기   2015/07/23  115
619    [짜장면]  홈지기   2015/06/30  196
618    [건강을 잃으면 모든 것을 다 잃는 것이다]  홈지기   2015/03/09  172
617    오늘 혹시 아이에게 짜증내셨나요?  홈지기   2014/04/22  102
   [너만 그런 것이 아니다]  홈지기   2014/04/01  245
615    [만일 우리에게 겨울이 없다면]  홈지기   2014/03/09  134
614    엄마의 약속  홈지기   2014/02/20  131
613    [사는 일]  홈지기   2014/02/05  197
612    시소  맑은 나무   2013/09/12  190
611    시절인연[時節因緣]  맑은나무   2013/07/25  162
610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  홈지기   2013/07/03  169
609    [커피]  홈지기   2013/05/07  138
608    [가젤과 사자이야기]  홈지기   2013/02/24  181
607    [어느 철학 교수의 강의]  홈지기   2013/02/24  170
606    말.. [1]  맑은나무   2012/08/26  237
605    [소낙비가 그대를 흠뻑 적시고]  홈지기   2012/05/12  238
604    네가 인식하지 못하는 것이 있다  홈지기   2012/05/01  571
603    [가슴 따뜻한 좋은글]  홈지기   2012/02/01  231
602    고개를 숙이면 부딪치는 일이 없습니다.  홈지기   2012/01/17  235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salz / images, from origial dotted by kollwit